English donga | Japanese donga | Chinese donga [ GB | Big5 ] | Korean donga
   
Archives
Business
IT
National
Politics
International
Sports
Editorial
Op-ed
Life
Entertainment
Link
Cartoon
Hate Practice
중국의 제1부인
NOVEMBER 19, 2012 02:12
중국에선 퍼스트레이디를 제1부인이라고 한다. 시진핑 신임 공산당 총서기가 이끄는 중국의 미래 못지않게 사람들이 궁금해하는 것이 제1부인이 된 펑리위안의 역할이다. 펑은 미모와 고운 노래 솜씨로 1980년대부터 국민가수 반열에 올랐다. 두 사람이 결혼할 때만 해도 사람들은 시진핑의 아내 펑이 아니라 펑리위안의 남편 시라고 했다. 미국 뉴욕타임스는 펑 여사가 중국 제1부인의 패러다임을 혁명적으로 바꿔놓을 자질을 지녔다고 보도했다.

중화인민공화국 역사상 제1부인은 세 가지 유형으로 나뉜다. 초대 국가주석인 류사오치의 부인 왕광메이형, 초대 당주석 마오쩌둥의 악처 장칭형, 후진타오의 류융칭형이다. 명망가 집안에서 귀티 나는 외모와 좋은 머리로 태어난 왕 여사는 어려선 수학 천재였고, 중국 여성 최초의 원자물리학 석사이며, 영어가 유창했다. 해외 순방길에 오른 남편을 치파오 외교로 내조했다. 우아한 맵시와 프랑스어 발음으로 미국은 유럽의 양자라는 미국인의 콤플렉스를 날려버린 재클린 케네디 여사를 연상시킨다.

장칭은 중앙정치국 상무위원회가 지정한 마오의 5대 비서 중 생활비서였다. 처음엔 솔직하고 예절바른 현처양모였지만 마오의 딸을 낳은 뒤로는 기고만장해져 홍위병을 앞세워 문화혁명을 이끌었다. 왕 여사도 남편과 함께 문혁의 피해자였는데, 문혁의 원인 제공자로 보는 관점도 있다. 지성과 미모를 겸비한 왕 여사가 화려한 제1부인으로 시선을 독차지하는 사이에 가난한 집에서 태어난 배우 출신 장칭의 질투심이 나라를 위태롭게 할 정도로 커졌다는 해석이다.

덩샤오핑의 부인 줘린부터 류 여사까지 제1부인들이 자신의 역량과 무관하게 줄줄이 존재감 없이 지내온 건 장칭의 폐해에 대한 반작용이었을 것이다. 펑 여사는 시 신임 총서기의 큰 자산이다. 그는 남편과 아나운서의 염문설이 터진 후에도 시는 좋은 남편이자 아버지라며 힐러리 클린턴처럼 남편 곁을 지켰다. 남편이 경쟁자인 리커창을 눌렀을 땐 부인 덕을 봤다는 얘기가 나왔다. 현재로서는 생활비서 장칭도, 그림자형 류융칭도 아닌, 치파오 외교의 왕광메이처럼 중국의 소프트 파워로 활약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이 진 영 문화부 차장 ecolee@donga.com




Editorial
Resuming denuclearization talks needed even with lowered barriers
Sydney Seiler, U.S. special envoy on the six-party...
Op-ed
Honor tainted by defamation indictment
Dear Your Excellency Madam President, I am sure you...
Copyright 2008 donga.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room@donga.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