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 to contents

THE DONG-A ILBO Logo

이승연 위안부 누드 소각

Posted February. 19, 2004 22:51,   

ENGLISH

탤런트 이승연(36)의 일본군 위안부 누드 공동 제작사인 네띠앙엔터테인먼트가 19일 오후 누드 사진과 동영상 필름들을 소각했다. 네띠앙엔터테인먼트 박지우 이사는 이날 오후 3시경 서울 강남구 역삼동 이 회사 앞 주차장에서 60여명의 기자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라면박스 1개 분량의 사진과 동영상 필름들을 태웠다. 남아 있는 사진과 동영상은 더 이상 없다고 밝힌 네띠앙엔터테인먼트측은 위안부 테마 화보집이나 영상을 일절 유통 배포하지 않을 것이며 앞으로 이와 관련된 문제가 발생할 경우 모든 책임을 지겠다고 약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