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 to contents

THE DONG-A ILBO Logo

기아차 2020년형 K5 출시 ‘운전자보조시스템’ 기본 적용

기아차 2020년형 K5 출시 ‘운전자보조시스템’ 기본 적용

Posted March. 13, 2019 07:40,   

Updated March. 13, 2019 07:40

ENGLISH

 기아자동차가 첨단운전자보조 시스템(ADAS)을 기본 사양으로 적용한 2020년형 K5(사진)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신형 K5에는 2.0 가솔린 모델 기준으로 ‘프레스티지’ 트림(선택 사양에 따른 등급)부터 차량 전방충돌방지 보조(FCA)와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등의 ADAS가 기본적으로 적용됐다. 차량 브레이크를 계속 밟지 않아도 정차 상태를 유지할 수 있는 ‘오토홀드’ 기능도 넣었다. K5 2.0 가솔린 ‘노블레스’ 트림의 뒷좌석에는 전기식 히터를 넣은 ‘히티드 시트’도 기본 사양이다. 신형 K5의 가격은 최고 사양 기준으로 가솔린 2.0 모델이 2891만 원, 하이브리드 모델이 3330만 원이다.


지민구기자 warum@donga.com